올 한 해도 정말 다사다난 했구나.

많은 일들이 있었고,

난 여전히 아팠고.


조금씩 회복되어가기도 하고.


여전히 찬바람이 불어온다.

그저 멍하니 맘껏 하늘을 바라볼 수 있는 곳으로 가서.

머리 식히는 것처럼.


올 한 해도 잘 정리해 봐야겠다.


내년엔 정말 올 해보다 더 나은 한 해가 되자.



'일상의기록 > 강허달리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회복  (2) 2018.12.15
나의 그대..  (0) 2018.11.28
점점.  (2) 2018.10.03
괜찮은거지?  (4) 2018.07.22
가끔 그때가,,  (0) 2018.05.16
Posted by 미친광대

TAG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올 한 해 동안 수고 많으셨어요!!! 남은 한 해 마무리 잘 하시고 새해에 기분 좋은 미소가 가득 채워지길 바래요^^ 몸도 더 건강해지시구요^^

    2018.12.16 08: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늘 감사합니다. 올 해엔 바쁜 일상과 더불어 정신이 넘 없었네요. 자주 인사 못드려 죄송해요. 그리고 늘 .. 감사했습니다. 블리스님도 올 한 해 정말 수고 많으셨고, 내년엔 보다 더 행복한 한 해 되셨음 좋겠습니다. 크리스마스, 그리고 연말 잘 보내시길 바래요..^^

      2018.12.19 02:54 신고 [ ADDR : EDIT/ DEL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