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ulMate  _ 지코 (feat. 아이유).


젊음의 한복판에서
두 남녀가 사는 작은 섬
네 기분이 여기 날씨고
새빨간 열매가 열렸어
조금 낯설었던 맞은편
이제 내가 제일 아끼는 곳
나오기 싫은 이부자리 같아
대체
왜 너여야만 했는지
매일 다른 이유를 말해줄게
형체를 알아보지 못해도
테두리를 함께 그릴 사람
오래 기다렸지
안녕 나의 소울메이트
모든 게 너다워졌어
투명한 매듭에 묶여
한시도 이곳을 못 떠나
Stuck with each other
큰 소파에 누워 스푼 하나로
장난치며 먹는 아이스크림
손을 포개고
춤을 춰 낮부터 아무런 반주 없이
말풍선이 가득한 둘만의 파티
숨 쉴 때마다 향이 날 수 있어
잠에서 깨는 일도 신날 수 있어
일어나지 않은 일로 질투 날 수 있어
티격태격할 때 많지만
It’s fine
These day
각자의 시계를 꺼낸 채
아낌없이 모래알 쏟네 yeah
평생 근사한 날만 준대도
우리한테 돌아갈 마음뿐이야
오래 기다렸지
안녕 나의 소울메이트
모든 게 너다워졌어
투명한 매듭에 묶여
한시도 이곳을 못 떠나
Love is the true art
표현력이 갈수록 늘어나
넌 날 글 짓고 그림 그리게 해
만나는 순간
어딘가로 계속 여행 다니는 느낌
Oh I’ll stay by your side
오래 기다렸지
안녕 나의 소울메이트
모든 게 너다워졌어
투명한 매듭에 묶여
한시도 이곳을 못 떠나



'감성충전 > 음악/공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희미해서  (4) 2018.10.30
Forever rain  (7) 2018.10.29
SoulMate  (2) 2018.10.28
Woman  (0) 2018.10.28
Mama's Calling  (0) 2018.10.27
Posted by 미친광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코와 함께 피쳐링을 해주고 있었네요. 두분의 보컬이 하모니가 대단하네요. 멋집니다.

    2018.10.29 18: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정말 잘 어울려요. 사실 아이유의 목소리는 특색 있으면서도 다른 가수들과 콜라보하면 제법 잘 받쳐준다는 느낌이 들어요.

      2018.10.30 04:13 신고 [ ADDR : EDIT/ DEL ]





티스토리 툴바